mk senior

Home > 뉴스 > 생애설계 뉴스
프린트 이메일 전송 모바일 전송 리스트
쉿! 너만 알려줄게, 대선후 뜰 주식·부동산
국내외 재테크 고수 총출동…주식·부동산 등 족집게 강연
기사입력 2017.05.08 17:59:35 | 최종수정 2017.05.09 00:21:38
亞최대 재테크 박람회 서울머니쇼 D-2…11일 코엑스서 개최

본문 0번째 이미지
`대통령 선거 이후 어떤 지역 부동산과 주식이 뜰까요?`

오는 11일부터 사흘간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아시아 최대 재테크 박람회 `2017 서울머니쇼`가 대선 이후 재테크 풍향계 역할을 할 것이라는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국내외 금융·부동산 등 재테크 최고수들이 한자리에 총출동하기 때문이다. 일단 11일 오전 11시 개막 세션은 글로벌 금융강자인 스탠다드차타드그룹의 스티븐 브라이스 글로벌투자전략헤드가 맡아 글로벌 재테크 흐름을 짚어준다. 브라이스 헤드는 올해 글로벌 경제는 물가가 지속적으로 하락하는 디플레이션에서 벗어나 물가가 오르는 리플레이션 국면으로 접어들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그는 "미국 제조업 지표는 여전히 개선되는 모습을 보이고 있고 유로존 역시 경기 회복세가 강화되고 있다"며 "글로벌 무역이 점차 회복되는 만큼 한국 대만 등 아시아 수출국들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는 점을 강조할 예정이다.

브라이스 헤드는 글로벌 경기 회복 전망을 토대로 채권·주식·원자재·외환·대안투자 등으로 나눠 올해 전 세계적으로 어떤 자산이 탁월한 수익률을 거둘지에 대한 전망을 머니쇼 현장에서 내놓는다. 국내에서 주식투자 좀 한다는 투자자들은 누구나 인정하는 투자 고수인 이채원 한국투자밸류자산운용 부사장(11일 낮 12시~오후 1시)과 강방천 에셋플러스자산운용 대표(11일 오후 2시 30분~3시 30분)의 강의도 커다란 관심을 끌고 있다. 코스피가 연일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면서 이제라도 주식시장에 발을 들여놔야 하는지를 놓고 고민을 거듭하고 있는 개미투자자의 종목 고르기 고민을 덜어줄 것으로 보인다. `가치주` 투자 대가로 알려진 이 부사장은 기본적으로 주가가 고점에 도달할수록 `싸고, 귀하고, 소외된 주식에 투자하라`는 입장을 견지하고 주목할 만한 업종을 찍어줄 예정이다.

본문 1번째 이미지
강 대표는 최근 산업계 화두가 되고 있는 4차 산업혁명 관련주와 주목할 만한 모바일 관련 주식에 대해 이야기한다. `슈퍼개미`로 유명한 박영옥 스마트인컴 대표의 강연(5월 13일 오전 10시 30분~11시 30분)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박 대표는 향후 주식시장을 선도할 종목에 대해 진단할 예정이다.

누가 정권을 잡느냐에 따라 가장 크게 들썩일 자산 중 하나는 부동산이다. 이 때문에 머니쇼의 대미를 장식하는 13일 오후 3시 30분~5시에 열리는 마지막 강연에는 고준석 신한은행 부동산투자자문센터장의 `2017년 부동산, 이곳이 알짜` 강연을 배치했다. 온라인으로 사전 등록을 받았는데 정원 2500명이 꽉 찬 상태다. 최근 노후 대비 수단으로 뜨고 있는 수익형 부동산 투자법에 대해 알려줄 고종완 한국자산관리연구원장의 강연(11일 오후 3~4시)도 사전 등록 인기가 높다. 고 원장은 노후 등을 감안해 `미래 가치가 높은 부동산 BEST 10` 지역을 직접 짚어준다.

박합수 KB국민은행 수석부동산전문위원(5월 12일 오후 1~2시)은 재개발·재건축 분양투자를 집중적으로 다룬다. 서울 지도를 펼쳐놓고 재건축·재개발 유망 지역을 하나씩 짚어줄 예정이다. 성동규 KB국민은행 부천서지점 부지점장은 "사회초년생·신혼부부 종잣돈 마련법" 강연(5월 13일 오전 11시~낮 12시)을 통해 `종잣돈 마련의 5가지 원칙`을 제시하고 20·30대부터 돈 모으는 비책을 제시한다.

[박준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